홈 > 갤러리 > 백락이 있는 곳
제목 겨울아침
 


 아침을 기다리는 날은 행복하다.

밤새 아파 본 사람은 아침을 기다리지 않는다.

이별한 이에게도 아침은 두렵다

분노한 이에게도

아침은 주저된다.

 

겨울 아침이

오늘 고맙다.

시리도록 차가운 아침 온도가

정신을 번쩍 들게 하고

멀지 않아 봄이 올 것이다.

저기 나무를 심고

여기 꽃을 심으리라

번쩍 난 정신에

희망을 찾아 온다.

 

겨울 아침

이곳을 지키는 두 사람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.